타오러브

서브탑

훈련담 나누기서브타이틀

월풀처럼 질 움직이며 밀어내기 자유자재! [은방울 보수교육 체험담(1)] - 새봄님 작성일21-01-14 13:06

페이지 정보

작성자 ㅣ타오러브 조회수 ㅣ1,125회

본문

 

월풀처럼 질 움직이며 밀어내기 자유자재! 

[은방울 보수교육 체험담(1)] - 새봄님


 

     



 

 

오늘 특강을 듣다보니까 제가 처음 타오월드에 올 때는 오르가즘이 1단계였어요. 클리토리스 자극으로 확 한번 오르고 나면 만사가 귀찮아졌었는데, 지금 보니 5단계까지 도달했더라고요.

 

전에 은방울 수업 받을 때, ‘과연 저런 단계가 존재할까?‘ 하는 의구심을 갖고 수업을 들었었는데요. 어느 순간 제가 그걸 다 경험하고 있다는 걸 알게 됐네요.

 

요즘엔 은방울 2개 수련을 하고 있습니다. 은방울 고급수련이란 글을 보고 하나를 더해서 2개로 하고 있어요. 오늘 수업에서는 월풀 밀어내기내용을 들었습니다. 들어보니 제가 월풀 조임, 월풀 진동, 월풀 밀어내기까지 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됐고요.

 

은방울 2개 수련을 처음 할 때는 잘 모르겠더라고요. 그런데 이제는 확실히 알게 된 게, 월풀이 소용돌이치는 큰 파도를 일게 하는 효과더라고요. 오늘 수업 들어보니 매칭이 됐습니다.

 

관계를 할 때 과거에는 저도 조이는 게 다인 줄 알았는데, 밀어내기가 제게도 흥분을 준다는 걸 알았어요. 처음에는 조금 의도적으로 밀어내기를 했던 것 같아요. 그런데 어느 시점부터는 나도 모르게 오르가즘에 오르면서 밀어내기가 연속적으로 되더라고요. 꿀렁꿀렁 넘어가듯이 말이죠. 그리고 파동이 안에서 계속 터지는거예요. (오르가즘이) 한번 확 오르고 끝나는 게 아니라 안에서 계속요.

 

그리고 전신으로 퍼지면서 저도 모르게 몽환의식이라고 해야 할까요? 저도 모르게 미소가 나오고 피식피식 웃게 되더라고요. ! 이제야 제가 (상승의 오르가즘 단계를) 경험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됐고, 원장님께서 하셨던 모든 이론이 진짜라는 것도 실감하게 됐습니다.

저는 처음에 요실금으로 타오월드에 왔거든요. 그랬는데 생각지도 못한 너무 큰 선물을 받았네요. 성에 대한 부끄러움 때문에 문 앞에 들어서기도 힘들었는데, 지금은 수련 내용을 공유하는 단계에 이르렀네요. 내 몸을 쓰는 방법을 더 알아야 건강해진다는 사실도 알게 됐고요.

 

 

 

또한, 저는 작년에 큰 수술을 받았습니다. 안젤리나 졸리가 안 좋은 인자 때문에 유방이랑 자궁을 들어냈는데요. 저는 당장 문제가 되는 상황은 아니었지만 위험성 때문에 자궁 수술을 받고, 무에서 다시 시작했거든요.

 

원장님께서 항상 수업 중에 손가락을 넣어서 만져보라 하셨어요. 그전에는 내 몸에 대해서 손을 대지 않았거든요. 수술 후 그곳에 손을 댔을 때는 너무 쓰라려서 만질 수조차 없었어요. 이후 간간이 회복되어 겨우 넣었을 땐, 안쪽이 반듯반듯한 벽 같은 느낌이었어요. 그런 후 조금 더 회복하면서 다시 은방울을 착용하다보니 지금은 안쪽이 너무나 꽉 차진 상태입니다.

 

울퉁불퉁해서 어떨 때는 손가락이 잘 안 들어갈 정도예요. 안이 너무나 꽉 차 있고 올록볼록 엠보싱처럼 돼 있거든요. 완전히 평평한 민자에서 새롭게 바뀌어버린 거죠.

 

조여지는 힘과 밀어는 힘이 보통이 아닙니다. 파도가 넘실넘실대듯 요동치는 힘을 손가락으로 확인해보니, 관계 시에 상대가 이런 것을 느끼겠구나생각해 볼 수 있었습니다.

 

저 같은 경우는 정말 바닥에서 다시 은방울을 해봤기에 그 효과를 더욱 절감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좋은 걸 알게 돼서 남은 여생 더 행복하게 살 수 있을 것 같네요.

 

정말 좋은 점은 상대가 없어도, 저는 셀프 오르가즘이 된다는 것. 수업 중에 배웠던 걸 열심히 수련했더니, 아무데서나 내가 원하면 혼자 호르가즘을 느끼게 됐어요. 그게 가장 좋습니다.

 ​

 ​

 



이여명의 성토피아 모든 방송듣기 : https://www.podbbang.com/ch/11366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여성훈련담 목록
No.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 전체 주요 공지사항 모음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6-24 4911
공지 ▼ 은방울 수련가이드 자료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6-22 6945
공지 ▼ 타오러브 성교육과 이여명 회장에 대한 최고의 찬사 모…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6-02 6387
공지 [고급훈련] 은방울 2개로 훈련하는 멀티 진동과 질 전체…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6-01 8928
공지 ▼ [은방울 에너지오르가즘 훈련담 - BEST 영상]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5-28 5847
공지 타오러브 생활 성수행 단계와 품계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11-02 15159
297 은방울과 몸신으로 더욱 화려해지는 인생 2막!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3-03 111
296 각궁으로 떠난 미지의 질과 자궁 탐험!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2-18 453
295 명기도전 은방울 체험기와 궁테라피 레서피 공개, 해피지영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2-04 684
294 질수축에 좋은 아로마오일과 은방울 사용법, 해피지영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1-28 981
293 은방울 착용 실천일기 (1회차) 댓글(1)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1-25 867
292 소변 보듯이 아랫배를 넣으며 질 밀어내기 [은방울 보수교…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1-15 1251
열람중 월풀처럼 질 움직이며 밀어내기 자유자재! [은방울 보수교…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1-14 1128
290 [은방울 체험담: 들국화님] 골반통, 무릎 통증 싹~ 은…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1-13 1071
289 자궁 수술 후... 풍성한 날들이 ~ 댓글(2)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1-11 1107
288 부인병 퇴치와 명기 운전기사 은방울 김재수 박사와 함께…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9-29 3174
287 김재수 박사와 함께 풀어보는 은건강법(2) 2강. 은방울… 인기글첨부파일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9-23 3099
286 김재수 박사와 함께 풀어보는 은건강법(1) - 1강. 기…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9-10 3561
285 운동시 호흡법 궁금해요 댓글(1) 인기글 매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8-27 3336
284 입궁섹스 댓글(1)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8-12 5706
283 은방울 고급 수련(두개 착용) 후 이야기들 공유합니다 ^… 댓글(1) 인기글 coco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8-09 3969
282 은방울 고급 수련 (2개 착용 ) 후 질문 드립니다.. 댓글(1) 인기글 coco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8-09 3645
281 자궁사정 댓글(1) 인기글 남편바라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8-07 4821
280 은방울 착용만으로 질살이 차오르고 요실금 뚝! [은방울 …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7-09 5001
279 [은방울 보수교육체험담2] 69세, 안에서 조여주니 남편…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7-02 5226
278 여성 입장에서 해석한 애널오르가즘의 정의 댓글(2) 인기글 남편바라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6-29 4833
277 [은방울 보수교육체험담] 69세, 성교 중 몽환적인 체험…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6-18 5103
276 [은방울 체험담] 질로 물었다가 놓았다가를 자유자재로! …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6-11 5565
275 은방울 체험담 BEST시리즈 - 남편바라기님 인기글 타오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6-09 6180
274 전신오르가즘도 있다 그리고 온다 댓글(4) 인기글 남편바라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06-06 5241
게시물 검색
  • 추천 콘텐츠
  • 67세 기역도 체험담 및 성기능강화 비법 3가지
  • 김수영 은방울체험담
  • 기역도 남성훈련 교육생들의 변화와 경향에 대한 보고
  • 은방울 여성훈련 교육생들의 변화와 경향에 대한 보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