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오러브

서브탑

살리는 性이야기 서브타이틀

<힐링편지334>손님과의 만남

페이지 정보

작성자 ㅣ타오러브 조회수 ㅣ225회

본문

손님과의 만남


 

 

 

7484eb96f1900b46a48c480958f20866_1573518 


 

 

나의 벗이 멀리 있을 때

나는 우울하다.

낮빛 속의 어떤 것도 나를 즐겁게 하지 못하고

밤의 잠도 휴식을 주지 못한다.

누구에게 이를 말하랴?

 

밤은 어둡고 길고

시간은 흘러간다.

홀로 지새다 벌떡 일어나면

두려움이 나를 파고든다.

 

까비르는 말한다.

들으라, 벗이여,

세상에서 만족을 주는 것이 꼭 하나 있다.

그것은 손님과의 만남이다.”

 

- 까비르(1440~1518, 이슬람 신비주의자. 시인)

 

* 까비르는 신()을 손님이라 부른다.

그대의 손님은 무엇인가?

7484eb96f1900b46a48c480958f20866_1573518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탈춮자유님의 댓글

탈춮자유 작성일

그 신과의 만남이 어떨지 궁금하군요

게시물 검색
  • 추천 콘텐츠
  • 기역도 수련과정에서 생기는 명현반응과 주의해야 할 부작용
  • 은방울 여성 명기훈련 과정에서 생기는 명현반응 및 부작용
  • 성을 통한 엑스터시 체험
  • 팟케스트 에너지오르가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