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오러브

서브탑

살리는 性이야기 서브타이틀

<힐링편지335>단 이슬처럼!

페이지 정보

작성자 ㅣ타오러브 조회수 ㅣ180회

본문

 

단 이슬처럼!

 


 

 

 a861fba1f6aa7c733c275dc737d00e5f_1573609 

 

  

긴 밤 지새우며

그대 방울방울 정수를 모아 맺힌

진주보다 더 영롱한 아침이슬

 

작은 물방울이지만 투명한 유리거울처럼

주변 풍경을 모두 아름답게 품는다.

 

목마른 풀잎과 존재들에게는 단 이슬처럼

자신의 작은 몸뚱이를 고스란히 내어준다.

 

해가 뜨면 공중에 몸을 산산이 숨기기도 하지만,

방울방울이 떨어지면

강을 이루고 이윽고 대양에 이른다.

 

그대

감로의 법우(法雨),

달콤한 사랑이여!

 

 

 

 d8722165b38ab814908527fc8da05252_1573607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탈춮자유님의 댓글

탈춮자유 작성일

누구나 처음에는 작게 시작하지만 꾸준히 정진하고 노력하다보면 뭐든지 이룰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게시물 검색
  • 추천 콘텐츠
  • 기역도 수련과정에서 생기는 명현반응과 주의해야 할 부작용
  • 은방울 여성 명기훈련 과정에서 생기는 명현반응 및 부작용
  • 성을 통한 엑스터시 체험
  • 팟케스트 에너지오르가즘